CJB 뉴스

이만희 의원, 영천시 국비 예산 6,764억여원 확정

CJB-TV 대구중앙방송
     
  • 페이스북공유
  • 메일보내기
  • 인쇄하기
  • 글짜축소
  • 글짜확대

입력 2020.12.14 14:52
조회 27305
이만희 의원, 영천시 국비 예산 6,764억여원 확정

6a13d00a6caa3f168c46caf30b300d64_1607925148_087.jpg
 

국민의힘 이만희 국회의원(영천시·청도군)은 지난 22021년도 예산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가운데 약 6,764억원 규모의 2021년도 영천시 국비 예산(총 사업비 및 계속·공모 사업 포함)이 확정됐으며 국회 심의과정에서 188억원 이상이 증액됐다고 밝혔다.

 

우선, 주요 국책 SOC 사업 예산으로 수도권과 중부내륙권 그리고 경남권을 연결하는 철도의 복선전철화로 물류 수송망 연계구축 및 교통 여건 개선 등의 효과가 예상되는 ▲「도담~영천중앙선 복선전철화(5,190억원), ▲「동대구~영천복선전철화(93억원) 그리고 ▲「영천~신경주복선전철화(808억원) 사업에 총 6,091억원이 확정됐다.

 

또한, 영천 및 청송지역 통행 차량의 교통체증을 해소하고 사고 예방 및 병목현상 방지를 위한 ▲「북영천IC~선천리국도 확장사업(70억원)도 순조롭게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그리고 지난해 사업이 착수된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의 원활한 준공을 위 진입도로(35억원) 간선도로(12억원) 건설 그리고 용수공급시설 설치(15억원) 예산 62억원도 반영됐다.

아울러, 영천시의 경우 도농복합도시인 만큼 농업·농촌의 발전을 위한 예산도 빼놓을 수 없다. 농림부 공모사업 등을 통해 선정된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사업 5개소에 대한 예산 28억원을 비롯해 농촌지역의 취약한 생활 여건 개선을 위한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(17억원), 신활력플러스사업(14억원), 기초초생활거점육성사업(7억원) 그리고 농어촌새뜰마을사업(4억원) 등에 총 70억원이 반영됐다.

 

신규사업으로는 국립영천호국원의 봉안시설이 향후 3년 이내로 만장이 예상됨에 따라 봉안당 확충을 위한 예산 18억원이 국회 심의과정에서 롭게 편성됐다.

 

이외 확보한 주요 사업 예산(계속 및 경북포괄사업 포함)으로는 노후상수도정비사업 80억원, 하수관로정비사업 51억원, 도시재생뉴딜사업 46억원, 농어촌마을하수도정비 41억원 그리고 미세먼지차단숲 및 정책숲조성 사업 18억원 등이다.

 

이만희 의원은 내년도 영천시 예산은 완공이 다다른 주요 교통 SOC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과 함께 도농복합도시로서의 첨단산업 및 업의 조화를 통한 영천의 지속 가능한 발전 그리고 시민 여러분의 건강하고 전한 삶의 질 보장에 중점을 뒀다.”지난 한 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경기 침체에도 잘 버텨주신 영천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함께 힘써주신 경북도와 영천시 관계자 여러분께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.

 

이어 이 의원은 코로나19라는 전대미문의 위기 속에서도 영천시민 러분의 성원과 격려가 있었기에 예산 확보의 결실을 맺을 수 있었다.” 내년에는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영천과 시민 여러분을 위한 더 많은 사업과 예산확보를 위해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다.”고 소감을 전했다.

/정회룡 기자

 

CJB TV 대구본부 | www.cjbnews.com/

기사 댓글